[원주투데이/1101] '마을기업 상생샵' 문 열었다 > 보도자료 |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원주투데이/1101] '마을기업 상생샵' 문 열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작성일20-11-03 09:34 조회20회 댓글0건

요약글

요약글 :

본문


'마을기업 상생샵' 문 열었다

홈플러스 원주점…전국 두 번째


116851_68292_326.jpg

▲ 홈플러스 원주점 1층에 위치한 마을기업 상생샵. (사진 제공: 원주시)

 

 

원주 마을기업·사회적경제 제품 판매

홈플러스 원주점에 마을기업 상생샵이 들어섰다. 지난 29일, 행정안전부와 원주시, 홈플러스가 마을기업 상생샵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한 것. 지난 9월, 광주광역시 1호점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탄생했다. 사회적경제 가치 확산과 판로확대를 위해 각 주체가 노력하기로 했다.

 

마트 내 일부 공간을 사회적경제 조직에 할당하는 것이 핵심 내용이다. 매장 임대료의 50%를 할인해 상생샵이 입점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 행정안전부와 원주시는 각각 5천만 원씩 1년간 운영비와 시설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원주 상생샵엔 홍천, 인제, 정선, 평창 등 10개 마을기업에서 생산된 70여개 제품이 진열됐다. 블루베리유산균, 곡물발효효소, 구운한과, 정선옛날약과, 수제생강, 누룽지칩 등 대부분 지역 특산품을 가공한 것이었다.

 

원주시는 원주 마을기업뿐만 아니라 사회적경제 제품도 상생샵에서 판매될 것이라고 전했다. 상생샵 운영은 원주 청년마을기업 강원문화발전소협동조합(대표: 한주이)가 맡았다. 사회적경제 제품 홍보는 물론, 도내 마을기업 스토리를 전국에 알릴 계획이다.

 

최다니엘 기자  nice4sh@naver.com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