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리뷰] 유자오란다세트 > 강원매거진 |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상품리뷰] 유자오란다세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회적기업팀 작성일21-04-01 15:03 조회186회 댓글0건

본문

7249bdb5a854cf8827ec46366e8939a6_1617256265_62.jpg 

▲ 유자오란다세트 Ⓒ강원도사회적경제이야기 

 

 

유자오란다세트

가격 : 95g×4봉 / 10,000원

기업 : 정선아라리한과농원 영농조합법인(정선) / 마을기업)

 

 

 

○ 살펴보자, 이 상품!

 

노오란 유자캐릭터가 귀여운 유자오란다 세트입니다. 시골 장터나 할머니가 쥐어주던 옛날 주전부리 오란다는 익숙한데, ‘유자’오란다는 또 처음입니다. 달큰한 조청향과 어우러지는 향긋한 유자라니 상상만으로도 맛있는 조합이네요. 

 

어린 시절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유자오란다는 강원도 정선에서 50년째 전통방식을 이어온 강옥연 장인의 노하우가 담긴 수제과자라고 합니다. 오랫동안 전통을 유지하면서도 유행하는 ‘유자’ 아이템을 가져온 트렌디함! 그럼에도 불구하고 흔한 물엿 대신 쌀 조청을 사용한다니 장인의 고집이자 자부심이겠죠? 

 

먹기 알맞은 크기에 쌀 조청으로 건강한 단맛을 낸 우리네 주전부리, 이제 맛을 한번 볼까요? 

 

 

7249bdb5a854cf8827ec46366e8939a6_1617256441_9379.jpg▲ 유자오란다세트 Ⓒ강원도사회적경제이야기 

 

 

○ 맛보자, 이 주전부리!

 

은은한 유자향과 달큰한 조청향이 먹기 전부터 군침을 돕게 합니다. 기억 속의 오오독!한 식감을 예상하고 한 입 딱 베어 물었는데 오! 깜짝 놀랐습니다. 딱딱한 기존 오란다가 아니라 적당히 오독오독 씹히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입니다. 이 정도면 딱딱해서 먹기 망설였던 분, 특히 어르신들에게 안성맞춤이네요.

 

중간중간 유자가 씹히면서 상큼상큼한 맛도 일품입니다. 인위적인 단맛도 아니고, 유자 덕분에 마냥 달지만도 않으니까 앉은 자리에서 한 봉지가 순삭! 방심은 금물입니다.

 

7249bdb5a854cf8827ec46366e8939a6_1617256488_7088.jpg 

▲ 유자오란다세트 Ⓒ강원도사회적경제이야기

 

 

○ 기업소개

 

아리랑의 고향, 강원도 정선에서 50년 넘게 정선한과의 맛을 보존하고 있는 ‘정선아라리한과농원 영농조합법인’. 2012년에는 전통식품 으뜸농가로 선정된 적도 있다고 하니, 정선아라리한과의 전통한과와 전통과자에 대한 믿음이 확실해지네요. 유자오란다와 더불어 수제간식으로 선보이고 있는 1972년부터 만들어 온 못난이약과도 궁금해집니다.

 

 

출처 : 강원도사회적경제이야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